‘SIDEX 2020’ 사전등록 5,500명 돌파
‘SIDEX 2020’ 사전등록 5,500명 돌파
  • 박천호 기자
  • 승인 2020.05.21 16:38
  • 호수 7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반기 첫 보수교육 4점 취득 기회 … 강화된 방역체계 가동

 

서울특별시치과의사회 창립 제95주년 기념 2020년 국제종합학술대회 및 제17회 서울국제치과기자재전시회(SIDEX 2020)에 대한 치과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억원 상당경품행사 준비

SIDEX 2020 조직위원회(위원장 김덕)는 예년보다 한달가량 늦은 58일 사전등록을 시작했지만, 치과의사들의 집중적인 신청이 몰리면서 등록 열흘만인 지난 2011시 기준으로 사전등록자가 5,500명을 넘어섰다.

SIDEX 종합학술대회는 상반기 첫 보수교육 4점 취득의 기회이자, 치과계 경기 활성화의 분기점이 될 것이라는 점에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조직위원회 또한 학술대회 참가 혜택을 크게 강화함으로써 학술 및 전시회 활성화를 이끈다는 방침이다.

특히 올해는 사전등록한 치과의사를 대상으로 제네시스 G70()G80() 경품추첨을 진행하며, 사전 및 현장등록자 모두가 대상이 되는 1억원 상당의 경품행사도 준비하고 있다.

 

열화상 카메라 및 소독샤워기 설치

코로나19의 안정세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정부는 초중고 개학을 예정대로 진행한다고 발표한 바 있고, 지난 8일부터 킨텍스에서 시작된 대형 전시회가 문제없이 치러지고 있는 상황이다. 더욱이 정부, 지자체의 기준을 뛰어넘는 SIDEX 조직위원회의 고강도 방역대책에 치과계의 신뢰가 쌓이고 있다.

조직위원회는 학술대회 등록자에게 KF94마스크(2), 페이스쉴드(1set+필름 2), 손소독제, 라텍스 글러브(1박스)를 제공하고, 전시부스(1부스당)에도 KF94마스크(6), 페이스쉴드(3set), 손소독제, 손소독티슈를 배포할 계획이다.

또한 행사장 내 KF94 마스크 미착용 및 체온측정 시 37.5도 이상인 경우 입장이 불가하다는 원칙을 사전 공지하고 철저히 준수할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코엑스는 15분마다 환기시스템 가동, 2시간 간격 공기질 측정, 12회 이상 특별 방역소독 등의 조치를 취하고 있고, SIDEX 조직위원회는 열화상 카메라 및 통과형 소독샤워기를 출입구에 추가 설치하면서 강화된 방역체계를 가동한다.

강연장 내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한 강연장 정원제를 도입하고 중계강연장을 보강, 중식 대신 상품권을 제공하는 등 방역대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치산협 일방적 주장 동의 어렵다

한편, SIDEX 2020 조직위원회는 지난 18일 전체 참여업체에 공식 공문을 발송하고, 참가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SIDEX는 개별 업체와의 계약으로 진행되는 만큼 참가 및 취소 또한 개별 업체의 결정만이 효력이 있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SIDEX 조직위원회는 한국치과의료기기산업협회가 코로나19를 이유로 회원사 불참을 독려하고 있지만 안전한 개최를 위하여 코로나19 상황에 대비한 철저한 방역대책 마련 동 행사에 관한 행정관청의 구체적인 취소 명령이나 권고 부재 5월 중순 이후 초··고생 순차별 등교(520일 고등학교 3학년 등교 개시) 조직위원회 차원의 부스비 추가 인하 및 업체 이벤트 등 업계와 상생 노력 등에 비춰볼 때, SIDEX 2020 전시회 개최가 불가능하거나, 충분한 준비와 대책이 미흡하다는 한국치과의료기기산업협회의 일방적인 주장은 동의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또한 부스 취소와 관련해서는 ‘SIDEX 규정 제9(해약 및 해약금)’에 따라 해약금은 예외 없이 참가비의 80%가 적용될 예정임을 재공지했다.

아울러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SIDEX 2020에 참여한 업체에 대해서는 SIDEX 2021 참가 시 부스비 5% 할인 SIDEX 2021 전시기간 중 운영되는 대형 LED 스크린 광고 무료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SIDEX 조직위원회는 부스 취소가 다소 있더라도 전시회는 예정대로 진행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